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탐구생활

생활속에 숨겨진 깨달음 - 탐구생활에서는 최근 우리 주변에 일어나는 핫이슈, 그 속에 숨겨진 흥미로운 이야기들을 엿볼 수 있습니다.
  • 왜 펭귄 털은 얼지 않는 거지?
    남극 바다에 풍덩풍덩~ 왜 펭귄 털은 얼지 않는 거지? “엄마야 깜짝이야! 진짜 사람인 줄 알았잖아!” 누나가 밖에 널어놓았던 빨래를 걷어 거실에 놔뒀는데, 꽁꽁 언 바지 빨래가 뻣뻣하게 서 있어서 순간 진짜 사람이 서 있는 줄 알았다. 요즘 이런 놀이가 유행이라며 ...
  • 알아서 달리는 자동차! 자율주행 자동차
    운전대를 잡지 않아도 알아서 달리는 자동차! 자율주행 자동차 오늘은 아빠가 멋진 새 차를 뽑은 날! 새 차를 뽑은 기념으로 가족 모두 근처 바닷가로 드라이브를 가기로 했다. 차가 고속도로로 나오자 속도가 더욱 나고, 내 기분도 점점 들떠지는데… 갑자기 아빠가 핸들에서 손을 떼는 것이 아닌가...
  • 플라스틱의 모든 것! (feat. 새우플라스틱)
    버릴 수도 없지만 함께하기도 버거운 플라스틱의 모든 것! (feat. 새우플라스틱) 코로나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면서 배달 음식을 자주 시켜 먹는 것 같다. 치킨은 기본이고 햄버거, 돈가스에 나중에는 달달한 간식까지 배달시켜 먹었다. 맛있는 음식을 나가지 않아도 먹을 수 있다니 기분 좋은 나날...
  • 꼬불꼬불 파마머리, 알고 보면 화학반응이라고요?
    꼬불꼬불 파마머리, 알고 보면 화학반응이라고요? 엄마가 파마를 했다. 예쁘긴 한데 아직 파마 약품 냄새도 나고, 고불거리는 것이 꼭 라면 면발 같아서 웃기기도 했다. 헤어스타일을 바꾸고 싶을 때 가장 쉽게 도전하는 게 파마인 것 같다. 그런데... 어떻게 이렇게 고불거릴까? 물에 젖으면 더 고...
  • 태풍의 이름은 어떻게 지어질까?
    하이선, 바비… 태풍의 이름은 어떻게 지어질까? 바비, 마이삭, 하이선 3 연속으로 우리나라를 찾아온 태풍에 정신이 없었던 8~9월. 우리 가족도 창문에 신문지와 테이프를 붙이고, 하수구나 집 주변 배수구를 점검하는 등 철저한 대비를 했다. 해마다 빠지지 않고, 온 나라에 어마어마한...
  • 끝나지 않는 장마의 원인은 지구의 눈물?
    지구가 화났나? 끝나지 않는 장마의 원인은 지구의 눈물? “애호박 가격 비싸니까 남기지 말고 다 먹어!” 애호박 부침을 남겼더니, 엄마의 잔소리 폭탄이 시작된다. 비가 너무 내려서 채솟값이 폭등했다며, 특히 애호박 가격이 무려 5배나 올랐다고 한다. 엄마의 잔소리가 끝날 거 같지 않아서...
  • 역대급 더위? 올 여름 날씨를 미리 알 수 있을까?
    “이번 여름 역시 무더울 것이라는 전망이 나옵니다! - 올 여름철 기온은 평년(23.6℃)보다 0.5~1.5℃, 작년(24.1℃)보다는 0.5~1℃ 높겠으며, 무더위의 절정은 7월 말부터 8월 중순이 되겠습니다. - 여름철 폭염일수는 20~25일, 열대야일수는 12~17일로 평년과 작년보다 많겠습니다. - 여...
  • 최고의 체온계를 찾아라!
    최고의 체온계를 찾아라! 드디어 등교 개학을 시작했다! 집에 있는 것도 슬슬 답답해져서 학교 가는 걸 기다렸는데, 등교 첫날 교문 들어서는 것부터 쉽지 않다. 1m 간격으로 길게 줄을 서서 걸어야 해서, 오랜만에 만난 친구와도 멀리 눈인사로 대신했다.   또 달라진 점은 ...
  • 지하철&버스 내 혼잡도는 어떻게 알 수 있을까?
    지하철&버스 내 ′혼잡, 보통, 여유′는 어떻게 알 수 있을까? 오늘도 나는 아침부터 싸움을 시작한다. 바로 ‘눈치싸움.’ 앉아서 학교를 갈 수 있기를 바라며, 오늘도 머리를 굴려본다. ‘저 교복은 다다음 정거장에 있는 학교 교복이니까 곧 내리겠네. 저 사람 앞에...
  • 전자개표와 OMR 채점 원리는 뭐가 다를까?
    전자개표와 OMR 채점 원리는 뭐가 다를까? 선거법이 개정되어 올해 고3이 된 누나가 생애 첫 국회의원 투표를 하고 왔다. 마스크를 써서 얼굴도 안 보이는데 아침부터 화장을 하네, 옷은 뭘 입네 야단법석을 떨더니, 오늘 보니 투표 인증샷을 인별에 자랑스럽게 올려놓았...
처음 1 2 3 4 5 6 7 8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