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터디레시피

공부도 즐거워야 잘된다! 스터디레시피에서는 공부에 지치고 힘든 우리의 건강을 말끔하게 회복시켜줄 즐거운 방법들을 소개합니다.
  • 쾌락 호르몬, 도파민…알고 보니 ‘교육 호르몬?’ ...
    도파민은 행복 또는 쾌락을 일으키는 신경전달물질(호르몬)로 알려져 있다. 그러나 실제론 쾌락을 가져다주는 자극에 직접 가치를 부여하는 것이 아니라 자극과 보상 사이의 정신적 연관성을 형성하게 도와주는 일종의 ‘교육 호르몬’으로 작용하는 것으로 보인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네이처 신경과학(Natu...
  • 온라인에 빠진 아이들 뇌 봤더니… “마약 물질 중독...
    청소년기에 소셜미디어(SNS) 등 인터넷 세상에서 너무 많은 시간을 보내면 뇌 상태 및 발달에 심각한 영향을 줄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인터넷 중독 진단을 받은 청소년의 경우 이로 인해 주의력, 작업 기억 등을 조절하는 데 중요한 각 뇌 영역 간의 신호가 중단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플로스 정...
  • “이 사람 매력적이다” 봤더니…전형적인 나르시시...
    나르시시스트란 ‘자기애성 성격’ 특성이 있는 사람이다. 나르시시스트는 한 번에 알아보기 어려운 경향을 보인다. 예를 들어, 상황이 자신이 원하는 대로 흘러가지 않는 것을 못 견뎌 하거나 죄책감을 느끼지 못하는 등 여러 특징이 있다. 이들은 특히 관계 초반에 자신을 잘 포장하기 때문에 알아차리기 어렵다. 그러...
  • 선크림 바르면 유독 눈 시려워…이유는?
    선크림만 바르면 유독 눈이 시려워 불편함을 느끼는 사람이 많습니다. 평소 콘택트렌즈를 착용하는 이들은 눈이 시린 증상이 더 심하거나 눈까지 제대로 뜨지 못할 정도라고 호소하기도 합니다. 눈이 불편하다는 이유로 선크림을 안 바르자니 자외선에 그대로 노출되는 피부 걱정이 큰데요. 선크림을 바르면 눈이 시린 ...
  • 밤늦게 자는 올빼미족…아침형 인간보다 ‘이것’ 나...
    새벽까지 잠을 못 이루고 깨어 있는 사람들은 정신 건강이 나빠질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국제학술지 《정신의학연구(Psychiatry Research)》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밤 늦게까지 깨어 있으면 정신 및 행동 장애가 발생할 확률이 더 높은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진은 영국에서 약 7만4000명...
  • “발바닥 자극하면 왜 좋을까?”…맨발 걷기, 진짜 ...
    녹음이 우거진 초록의 계절을 맞아 맨발걷기를 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둘레길 같은 등산로뿐 아니라 전국적으로 맨발걷기 전용의 ‘황톳길’ 조성이 늘어나면서 안전하고 편리한 맨발걷기가 가능해졌다.120개 이상 지자체가 ‘맨발걷기 활성화 지원에 관한 조례’를 통과시켰다. 맨발걷기 대회나 축제도 자주 열린다. ...
  • “몸은 흐물흐물, 기분은 울적”…단백질 부족 시 나...
    살을 빼려고 식사량을 줄이다 보면, 단백질 섭취도 줄어들기 쉽다. 그런데 단백질은 근육을 유지하고 강화시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한다.또한 포만감을 제공해서 허기짐을 줄이며, 혈당 수치를 안정화시키고 건강한 모발과 손톱이 자라나는데도 기여하는 우리 몸의 필수 영양소다.  즉, 단백질이 부족해지...
  • “움직여라” 잘 뛰어노는 학생이 학업 불안감도 낮...
    운동은 정신 건강에 많은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어린이들의 신체 활동이 줄어드는 것에 대한 우려도 이 때문이었다.실제 학술지 《미국의학협회저널 소아과(JAMA Pediatrics)》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어린이를 포함한 청소년이 신체적으로 더 활동적일수록 정신 건강 장애 발병률이 ...
  • ‘지끈지끈’ 두통, 편두통…가라앉히는 데 좋은 식...
    두통이나 편두통은 전체 인구의 90% 이상이 경험하는 흔한 증상이다. 이런 머리에 발생하는 통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기본적으로 건강에 좋은 음식을 다양하게 섭취하고 수분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전문가들은 “음식은 최초의 약이나 마찬가지”라며 “어떤 것을 먹는지, 언제 먹는지에 따라 통증 관리에 큰...
  • “기억 잘 하려면 3단계 거쳐라”…40년 뇌 박사가 ...
    기억 상실을 경험하고 건망증이 심해지는 것은 노화의 자연스러운 과정이다. 기억력을 유지하는 방법은 없을까? 40년 넘게 뇌를 연구해 온 해컨색(Hackensack)의대의 개리 스몰 교수는 미국 주말 뉴스 매거진 ‘퍼레이드(Parade)’와의 인터뷰에서 “사람은 기억력 유지와 뇌 건강에 관해 자신이 생각하는 것보다 ...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마지막